firefox mark

파폭의 북미점유율 상승

웹 통계조사 기관인 OneStat.com 의 2006년 7월 9일 조사보고서에 의하면
파폭의 북미시장 점유율이 16%에 육박 (15.82%) 하였다고 한다.

이러한 점유율 상승 현상은 북미뿐 아니라 전세계적으로 나타는 현상이며,
주목할 만한 것은 Safari 와 Opera등의 인터넷 브라우저의 시장점유율도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다는것이다.

전세계적으로 아직까지 IE와 FF 의 대결에서는 83.95% : 12.93% 로
IE가 압도적인 점유율을 보이고 있지만,
IE의 홈그라운드라고 볼 수 있는 북미에서
FF의 점유율이 15%를 넘어섰다는것은 주목할만한 상황이다.

아직까지 IE와 ActiveX에 최적화(?)된 국내의 웹개발의 현실에서
이제는 웹표준에 좀더 적극적으로 대처해야 하지 않을까 싶다.

관련 포스트 (Techcrunch):
Firefox Surges to 16% Market Share in U.S.



Comments

  1. 제 블로그의 월간통계를 보면 불여우 유저분들이 대략 10~12%사이이던데, 국내유저층도 증가하는 만큼 국내사이트들도 신경을 써 주었으면 하네요. ^^

  2. 점유율이 증가하는 만큼 점점 리소스를 많이 잡아먹는 것 같아요.
    처음 그 때 처럼 조금 가벼워 졌음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3. 오늘 날짜로 파폭 2.0 베타버전 실시 소식이 들려오던데,
    강력한 브라우저가 나오는것은 좋은일이지만.
    쿠키님 말씀대로 나날히 무거워지는 파폭을 바라보며
    오페라로 갈아타 볼까 고민중입니다.

    소금이님 블로그처럼 국내사용자의 10%이상이 파폭을 사용한다면
    좋겠지만 국내 금융사이트와 쇼핑몰이 바뀌지 않는이상
    IE의 국내 점유율은 변하지 않을 듯 싶습니다 ㅠ.ㅠ)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