삿스포터(Shot Spotter)는 총기 사고 발생 시, 총소리를 감지하여 경찰에 알림으로 범죄에 대응할 수 있는 시스템입니다.

거리 곳곳에 설치된 센서를 통해 총격음을 감지하여 총격 위치는 물론, 총기 모델까지도 파악하여 범죄에 빠르게 대응할 수 있다고 합니다. 시스템을 통해 축적된 자료(지역별, 시간별 범죄 비율)를 이용해 범죄를 예방하는 효과도 생겼습니다.
2005년 미국 워싱턴DC에 처음 설치되어 현재까지 미 전역에 확대설치 되어있으며, 최근 뉴욕에서는 다양한 센서가 내장된 ‘스마트가로등’에 샷스포터가 장착되었습니다.

이 시스템을 응용한다면, ‘총기’ 소리뿐 아니라 특정 패턴의 소리 (예를 들면 살려주세요, 도둑이야~ 등)를 감지하도록 하여 다양한 범죄예방에 적용할 수 있을 듯 합니다.

디지털은 안전입니다.

ShotSpotter
총기 사용때 위치 즉각 확인시스템 SDPD, 첨단경찰복 지급 추진 | 한국일보
뉴요커가 가로등을 껴안은 이유는 | GE리포트코리아



Leave a Reply